괜찮은 대안 오피스웨어, LibreOffice

맥 OS X 라이언으로 업그레이드하면서 오피스웨어도 오픈오피스에서 리브레오피스(LibreOffice)로 바꿨다. 리브레오피스는 오라클이 썬을 인수한 후 오픈오피스 개발에 미진한 태도를 보이자 다수 개발자들이 오라클에서 뛰쳐나와 새롭게 만든 오피스웨어다.

리눅스, 윈도, 맥 OS X 모두 지원하며 속도나 MS 오피스 호환성은 오픈오피스보다 조금 더 나아 보인다. 안정성은 더 써봐야 겠다. 문서 작성은 버추얼박스 위에 올린 윈도 MS 오피스에서 작성하지만, 당장 맥 OS X에서 MS 오피스로 작성된 각종 문서를 열람하거나 수정할 때 쓴다. 개인적으로 ODF파일을 가끔 쓰기 때문에 이럴 때도 유용하다. 물론, 아래아한글 파일은 열리지 않는다.

무엇보다 회사나 가정 모두에서 무료로 사용 가능한 오픈 소스 프로그램이라는 점이 가장 큰 매력. 한글도 문제없다. 적어도 구글닥스보다는 25만배 낫더라. ㅋ~